문화복지센터 어린이도서관, '모래가 들려주는 이야기' 큰 관심 보여
문화복지센터 어린이도서관, '모래가 들려주는 이야기' 큰 관심 보여
  • 글로벌뉴스서산 신정국 기자
  • 승인 2019.12.03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문화복지센터 어린이도서관(센터장 김영제)에서는 지난달 30일 초등 1~3학년 대상으로 2회에 걸쳐 '모래가 들려주는 이야기' 공연 및 체험활동을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행사는 작가이자 샌드아티스트인 이범재 작가를 초청하여 샌드아트 공연을 감상하고, 직접 샌드아트 방법을 배워 가족이 함께 체험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샌드아트는 펼쳐진 모래에 손가락으로 그림을 그려 영상이나 이야기를 표현하는 예술로써, 참석한 가족들은 손끝에서 생동감 있게 살아 움직이고 아름다운 이야기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직접 체험하며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김영제 센터장은 "가족 구성원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공연을 통해 가족 간의 유대감을 형성하고 이색적인 경험과 아름다운 추억을 간직하는 시간이 되었길 바란다" 고 밝혔다.

한편 어린이도서관에서는 2020년 겨울방학 독서교실 프로그램으로 '냠냠 동화요리' 등 4세부터 초등학생까지 참여할 수 있는 9개 강좌에 141명의 수강생을 모집하며, 오는 12월 26일부터 선착순 인터넷 접수를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